메뉴 건너뛰기

창원특례시 성평등 정책 이행을 통해 모두가 잘사는 창원특례시를 만들어야 한다!

 

 

 

지난 3월 9일 대통령선거를 거치면서 여성혐오와 성차별이 선거 과정에서 어떻게 정치적으로 선동되는지를 지켜봐야했다. 그렇기에 2022년 6.1 전국동시지방선거는 그 누구도 차별하거나 배제되지 않는 성평등한 선거, 성평등 정책이 실현되는 선거가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창원특례시는 인구 103만으로 지난 2022년 1월 13일 특례시로 출범하였다. 또한 여성친화도시, 아동친화도시, 장애인친화도시 등 ‘시민 모두가 행복하고 안전한 도시’를 조성하기 위한 기조로 출범한 창원특례시이다. 이번 6.1 지방선거에서 새로이 당선되는 창원특례시 시장은 성평등하고 지속가능한 지역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성차별적 사회구조를 바꾸고 성인지 관점의 성평등 정책을 마련하여 강력한 정책적 의지로 추진해나가야 할 책무가 크다 하겠다.

 

 

 

 

 

경남여성단체연합 및 7개 창원지역 여성시민사회단체는 2022년 6.1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창원특례시장 후보들에게 ‘창원특례시 성평등 정책 질의서를 제안하고, 당선 후 실질적인 정책실행을 약속하는 공약수용여부 답변서를 받았다. 제안한 성평등 정책은 ‘성주류화 정책 기반조성, 여성의 대표성, 함께 키우는 사회, 돌봄 지원을 위한 정책, 성폭력 없는 안전한 창원시 구축, 일자리 교육과 훈련 및 질 좋은 여성일자리 발굴과 지원, 여성친화도시의 실효성 강화, 사람 중심의 성평등한 도시재생사업, 무장애 환경 조성된 특례시, 여성청년정책’ 9개 분야이다.

 

 

 

 

창원특례시 더불어민주당 허성무, 국민의힘 홍남표 각 후보에게 지난 5월 19일 ‘창원특례시 성평등 정책 질의서’를 보내고 답변을 요청하였다. 이에 5월 22일 허성무 후보의 답변서를 회신받아 분석하였다.

 

 

 

 

허성무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성의있는 답변을 통해 창원특례시 성주류화를 위한 각 영역의 정책 의제에 대한 적극적인 수용과 이행 의지를 보여주었다. 답변서에서 9개 영역 36개 세부과제 중 찬성 34개, 검토 2개 (① 성주류화 정책 기반조성-창원시 정책 전반에 성주류화 정책을 총괄, 조정 각 부서별 성평등 정책담당관 신설, ② 무장애 환경 조성된 특례시 - 권리중심형 일자리 추진 및 여성장애인 고용 50% 의무 할당제 도입)로 회신되었으며 이는 성주류화를 위한 성평등 정책 질의에 성실히 임했고 우수하다고 평가하겠다.

 

 

 

 

홍남표 국민의힘 후보에게는 5월 23일 (월)까지 연락을 취하여 창원특례시 성평등 정책에 대한 입장을 묻고자 하였으나 답변서 회신도 없었으며 답변을 하지 않는 것의 제대로 된 연락조차 없었다. 창원특례시 여성유권자의 성평등 정책에 대한 요구에 관심이 있었는지 다시 묻지 않을 수 없다. 정치권의 무관심이 지방정부의 성주류화를 더디게 하는 가장 큰 이유일진데 계속 되는 답변 요구가 무관심에 묻혀버린 상황은 창원특례시 여성유권자들의 기대를 저버린 것이라 하겠다.

 

 

 

 

성평등은 말로만 하는 약속이 아니며 실천이 수반되어야 실현되는 현실적 가치이다.

경남여성단체연합 및 7개 창원특례시 지역 내 여성시민사회단체는 모두가 잘 살고, 차별과 폭력 없는 성평등한 창원특례시를 실현하기 위해 여성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성평등 정책 이행의 의지를 가지고 앞으로 실행해 나가는 창원특례시 시장을 원한다.

이번 6.1 지방선거에서는 창원특례시 여성유권자의 정책 요구와 이행의 약속을 지켜낼 수 있는 후보에게 투표할 것이며, 이후 정책으로 실현되는 과정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젠더거버넌스를 통해 성평등한 창원특례시를 위한 정책을 제안하고 평가하는 일을 계속해나갈 것이다.

  

 

 

 

2022. 5. 24

 

 

 

 

창원여성의전화, 창원여성살림공동체, 전국여성노조 경남지부, 진해여성의전화, 디딤장애인성인권지원센터, 마산창원여성노동자회, 경남여성회, 경남여성장애인연대, 경남여성단체연합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8 (화요논평) 직장 내 성폭력에 대한 처분, 겨우 과태료 500만 원? - 직장 내 성폭력 근절을 위한 근본적 대책 마련하라! new 진해여성의전화 2022.08.18 0
137 (화요논평) 법무부 ‘새 정부 업무계획’에서 실종된 스토킹 근절 대책 진해여성의전화 2022.08.08 0
136 (화요논평) 성폭력이 ‘여성에 대한 폭력’이 아니라는 궤변 - 인하대 성폭력 사망사건에 부쳐 진해여성의전화 2022.07.27 0
135 (성명서) 홍남표 창원시장은 유충 수돗물 음용을 자제시키고 비상급수 선포하여 진해구민을 안심시켜 주어야 한다. 진해여성의전화 2022.07.19 1
134 (화요논평) '낙태죄' 폐지 이후 3년, 우리의 싸움은 멈추지 않는다-국가는 여성들의 안전한 임신중지를 위한 법제도 마련으로 응답하라 진해여성의전화 2022.07.12 0
133 (화요논평) 포스코의 성폭력 사건 처리 원칙은 ‘관용 원칙’인가 - 고용노동부는 엄중히 대응하라 진해여성의전화 2022.07.01 0
132 (화요논평) ‘엄마 행복 프로젝트’가 여성정책? - 지방자치단체, 제대로 된 성평등 정책이 필요하다! 진해여성의전화 2022.07.01 0
131 (성명서) 경남 여성의 지속가능한 삶을 위한 성평등 실현 정책・계획을 요구한다. 진해여성의전화 2022.06.29 0
» 2022년 6.1 전국동시지방선거 창원특례시 시장 후보 대상 정책 질의 답변 관련 기자회견문 진해여성의전화 2022.06.02 1
129 2022년 6.1 전국동시지방선거 경남여성 기자회견문 진해여성의전화 2022.06.02 1
128 (화요논평) 여성폭력 대응체계 강화와 성평등 정책 실현을 약속한 46명의 광역단체장 후보들, 반드시 약속을 지켜라! 진해여성의전화 2022.06.02 0
127 (화요논평) 지방선거가 남았다 -유권자를 대표하는 정치인의 모습은 유권자를 닮아있어야 한다. 진해여성의전화 2022.05.31 0
126 (화요논평) 과거에서 무엇을 배우는가, 각 정당은 뼈아픈 자기반성에서부터 시작하라 진해여성의전화 2022.05.19 0
125 (화요논평) 가정폭력 가해자인 지방자치단체장 용납할 수 없다! - 각 당과 정치권은 가정폭력 문제 해결을 위해 책임 있는 태도를 보여라! 진해여성의전화 2022.05.19 0
124 반쪽짜리 스토킹처벌법, 제대로 된 보호법 제정으로 완성하라! - 스토킹처벌법 제정 1년에 부쳐 진해성폭력상담소 2022.05.04 1
123 [비상시국선언문] “인권과 존엄이 무너지는 한국사회 국회는 차별금지/평등법 제정으로 시대적 사명을 다하라” 진해성폭력상담소 2022.05.04 0
122 국회는 4월에 차별금지법 반드시 제정하라!!! 진해성폭력상담소 2022.04.21 2
121 (화요논평) 여성가족부 폐지 추진 당장 중단하라 - 성평등 관점 없는 여성폭력 피해자 지원은 불가능하다. 진해여성의전화 2022.04.07 1
120 (화요논평) 여성폭력은 '구조적 성차별'로 인해 발생한다 - 여성인권의 관점으로 여성폭력 문제를 해결하는 성평등 정책 컨트롤 타워가 필요하다 admin 2022.03.31 0
119 「아동‧청소년 대상 성범죄」 "친밀한 관계에서의 동의없는 성관계,무혐의?" 진해성폭력상담소 2022.03.25 5
SCROLL TOP